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최종편집:2018-04-19 오후 08:28:14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문화/연예
건강/의료
스포츠
교육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문화/스포츠/교육 > 건강/의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환경성질환자 年 1,000만명 육박
복지부 ‘통계로 보는 사회보장 2017’ 발간
혈관운동성·알레르기성 비염 699만명 최다
2018년 04월 05일(목) 18:43 [경안일보]
 
알레르기 비염, 아토피 피부염 등 환경성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사람이 연 1,00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현재 흡연율, 고위험음주율 등 건강지표와 걷기실천율 등도 함께 하락세를 보이고 있어 국민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5일 보건복지부가 발간한 ‘통계로 보는 사회보장 2017’에 따르면 2016년 말 현재 건강보험통계에서 환경성질환으로 인한 진료인원은 전체 970만명이다.
혈관운동성 및 알레르기성 비염이 699만명으로 가장 많고 천식이 172만명, 아토피피부염이 98만명 수준이다. 이들 만성질환은 환경 공해와 관련성이 높아 환경상태를 보여주는 지료로 여겨진다.
인구 1만명당 환경성질환자수는 1,983명으로 이중 알레르기성 비염은 1,430명, 아토피 피부염은 201명, 천식은 352명으로 집계됐다.
건강실천도 줄줄이 뒷걸음질쳤다.
현재 흡연율은 2010년 이후 미미하게 감소했으나 2016년 23.9%로 2015년 22.6%보다 1.3%포인트 증가했다. 특히 30%대에 사상 처음으로 진입했던 남성 흡연율이 39.4%에서 40.7%로 상승했다.
고위험음주율도 2015년에 비해 0.5%포인트 증가한 13.8%로 나타났다.
2000년대 후반에 45%를 웃돌던 걷기실천율은 2016년 39.6%로 감소했다.
복지부는 “과음하는 습관은 소화기계, 심혈관기계에 피해를 줄 수 있고 치매, 뇌기능 저하 등을 유발하여 정신건강에도 피해를 줄 수 있다”며 “지속적인 음주는 알코올 중독으로 이어지기도 하므로, 앞으로도 주의 깊은 관찰이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도공 대구경북본부, 고속도로 톨게..  
남부교육지원청, 중등 교원 교육연..  
가스공사, 진주지역 다문화가정 한..  
NH농협은행,올원뱅크 전용 특판예..  
영남대병원, 티웨이항공과 함께하..  
대구경북지방병무청, 2018년도 사..  
DGB대구은행 노동조합, 대구멘토리..  
대경섬삼련, 온라인 쇼룸 이용자 ..  
[부고] 김승수 (대구시 행정부시장..  
文 “65년 정전체제 끝내야”  
장욱현, 영주시 5대 공약 발표  
김태율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권오을 경북도지사 예비후보 “영..  
4차산업혁명 선두 ‘드론’  
안동시, 대만 가오슝 국제관광전 ..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