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최종편집:2017-12-12 오후 09:46:34
전체기사
문화/연예
건강/의료
스포츠
교육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문화/스포츠/교육 > 문화/연예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칠곡군, 사회적 협동조합 1호 탄생
인형극 통해 경력단절 여성 맞춤형 일자리 창출
2017년 10월 12일(목) 18:30 [경안일보]
 
ⓒ 경안일보
칠곡군에서 경북도 내 1호 문화예술공연 사회적 협동조합이 탄생해 주목을 받고 있다.
칠곡군은 ‘사회적협동조합 동화나무’가 1년간의 준비과정을 거쳐 지난 8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설립 인가를 받아 지난 11일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사회적협동조합 동화나무(이하 동화나무)는 인형극을 통해 경력단절 여성에게 적합한 맞춤형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민들의 문화적 복지 혜택 제공을 위해 설립됐다.
동화나무 설립을 위한 발기인 대표는 주석희가 맡았고, 발기인으로는 황보경, 황인정 등 총 7명이 모여 조합을 구성했다.
이들은 임신, 출산, 육아로 인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로 지난 2002년 칠곡군 평생학습 ‘동화구연 강좌’를 수강했던 동기생이다.
지난 2003년 의기투합해 비영리단체인 동화나무를 설립하고 탈인형극, 아동인형극, 구연동화, 성교육 등 인형극을 중심으로 어린이와 가족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을 기획하고 공연해왔다.
또 인문학 강사로서 칠곡군의 대표 브랜드인 인문학을 이끌어 가는 핵심 주역으로도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특히 칠곡세계인형음악극 축제에서 6년째 한국을 대표해 공연을 이어오고 있으며 제1회 대한민국 평생학습 박람회 동아리 사례발표에서 장려상과 재능기부공모전 단체부분에서 농림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를 대표하는 인형극단으로 성장했다.
동화나무 주석희 대표는 “경력단절 여성의 절박한 심정은 경력단절을 경험해본 사람이 잘 안다”며 “지역사회를 통해 얻었던 기회를 경력단절 여성을 위해 돌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육아의 경험이 있는 경력단절 여성에게는 아동을 대상으로 한 인형극은 최적의 맞춤형 일자리”라며 수익금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피규철 기자 vlrbcjf@gailbo.com
피규철 기자  vlrbcjf@naver.com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국도로공사, 소방안전체험관 개관
‘동대구 우방 아이유쉘’ 청약 돌..
캘리포니아 산불, 크리스마스까지 ..
김재원 의원, 신규사업 국비 955억 ..
세계속의 명품 도시 ‘구미’
아동수당 선별지급 반대 봇물
지역 상위권 인문 371·자연 363점
DGB대구은행,육군 50사단 동절기 위..
40대 이상 중·장년층 “노후생활비..
민주당 김현권 의원, 예산 획득 ‘..

최신뉴스

계명문화대, 포항지진피해 재학생 ..  
북구청, 2017 도시녹화사업 대구시..  
중구, 찾아가는 공동주택 입주민 ..  
DGB대구은행, ‘은행사랑나눔 네트..  
대구경북지방병무청, 모범 사회복..  
영남이공대,전기자동화과 김민회 ..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포항 지진..  
대구보건대,인당뮤지엄 각종 문화..  
수성대,베트남 2개 대학 총장 초청..  
[부고] 강문식(계명대 입학처장)씨..  
한국스카우트연맹 지도자의 헌신  
가짜 안전결제사이트 사기 기승  
직업계高 ‘현장실습 폐지’ 방침  
축구대표팀, 北 이기기는 했다  
강지환·김옥빈, 형사로 호흡맞춘..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