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12-10 오후 09:25:41
검색통합검색
전체기사
경제일반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상수지 78개월째 흑자
글로벌 교역·반도체 수출 호조 영향
해외 여행객 늘어 여행수지 적자 악화
2018년 10월 11일(목) 18:59 [경안일보]
 
ⓒ 경안일보
반도체 수출 호조 등에 힘입어 8월 경상수지가 78개월째 흑자를 이어갔다. 여행수지는 7개월 만에 가장 많은 적자를 냈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8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84억4,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달(60억3,000만달러)보다 확대됐다. 이는 사상 최장 기간인 지난 2012년 3월 이후 78개월째 흑자를 유지한 것이다. 전월(87억6,000만달러)에 비해서는 소폭 줄었다.
경상수지 흑자가 지속된 것은 글로벌 교역 호조세와 반도체 시장 호황으로 수출이 532억7,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달보다 11.7% 늘어난 영향이 크다. 국제유가가 오른 탓에 수입도 420억3,000만달러로 전년동월대비 9.2% 늘긴 했으나 수출 증가폭보다는 적었다. 이에 상품수지는 112억4,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반면 여행수지 적자는 악화됐다. 8월 여행수지는 15억4,000만달러 적자로 지난해 같은달(14억1,000만달러)보다 폭이 커졌다.
이는 지난 1월(21억6,000만달러 적자) 이후 7개월 만에 최대폭 적자를 낸 것이다.
중국과의 사드 갈등 국면이 해소된 이후 중국인·일본인 등을 중심으로 국내를 찾는 입국자수가 증가했으나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외로 나간 출국자수가 급증했기 때문이다. 출국자수는 252만명으로 역대 두번째로 많은 수준을 기록했다. 이에 여행지급액은 29억4,000만달러로 지난 1월(32억4,000만달러) 이후 역대 두번째로 많이 늘었다. 여행수입액은 14억달러였다.
서비스수지 적자는 21억1,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달(23억3,000만달러 적자)보다 나아졌다.
건설수지가 해외 건설수입 증가 등으로 10억달러 흑자를 낸 영향이다. 지난 2016년 12월(14억5,000만달러) 이후 가장 큰 폭 흑자다. 서비스수지 중 지식재산권사용료 수지도 6월부터 이어진 적자 행진을 멈췄다.
본원소득수지 흑자는 5,000만달러로 전년동월(2,000만달러)보다 확대됐으나 전월(12억2,000만달러)보다 크게 줄었다.
한편 외국인의 주식투자는 8억2,000만달러 늘어 6월부터 두달 연속 감소한 뒤 증가 전환했다. 외국인 채권투자는 양호한 국가 신용등급과 외환보유액 덕분에 48억6,000만달러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월부터 8개월째 증가세를 이어갔다.
내국인의 해외증권투자는 미국과 베트남 등 일부 아시아 국가 주식시장 호조 등으로 주식과 채권투자가 모두 늘어 71억7,000만달러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2015년 9월부터 36개월째 증가세다.
뉴시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道, 미래 먹거리산업 육성 전망 밝..  
‘슈퍼 갑질’ 안동 6급 공무원 병..  
열대어보다 예쁜 ‘토종 교잡종’ ..  
도내 농기계·주택서 불… 불…  
포항시 “에어포항, 손실보상금 지..  
북한산 석탄 불법 반입한 업자·업..  
20대 음주운전 차량이 옹벽 들이받..  
고의로 오토바이 사고 보험금 챙긴..  
동심 떠오르는 ‘다시 보고 싶은 ..  
예천군, 군민 생활 불편 최소화… ..  
‘농촌재능나눔 대상’ 농식품부장..  
예천군, 저소득층 난방용‘연탄쿠..  
벼 보급종 종자 신청접수  
봉화군, 은어·송이 축제 평가보고..  
통계청장 “저출산 원인찾는 지표 ..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일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