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08-18 오후 08:57:43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종합
정치
4·27 재보선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지방자치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상훈의원, 최근 5년간 대형항공사에서 194건....저가항공사에서 264건 발생
2018년 08월 08일(수) 22:04 [경안일보]
 
ⓒ 경안일보
국토교통부가 자유한국당 김상훈의원(대구 서구)에게 제출한 '국내항공사별 승객 화물 분실사고 발생현황'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3년도부터 2017년까지 최근 5년간 총 457건의 수화물 분실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그중 저가항공사(에어부산, 에어서울, 이스타, 제주항공, 진에어, 티웨이)에서 절반이 넘는 263건이 발생해 대형항공사(대한항공, 아시아나) 발생 건수 194건보다 많았다.
저가항공사의 운행횟수가 대형항공사에 비해 훨씬 더 적은 점을 감안하면 분실사고 발생확률은 훨씬 더 높은 셈이다.
항공사별로는 아시아나가 139건으로 가장 많고, 제주항공이 89건, 진에어 56건, 대한항공 55건, 이스타 43건, 티웨이 42건, 에어부산 33건 순이다.
5년간 운항횟수(국내선, 국제선 포함)는 대형항공사가 총 1,344,485회(대한항공 786,565회, 아시아나항공 557,920회)으로, 저가항공사가 총 799,009회(제주항공 218,130회, 에어부산 171,921회, 진에어 154,942회, 이스타 125,934회, 티웨이 120,629회, 에어서울 7,453회)의 배 가까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상훈 의원은 “수하물 분실 사고는 승객에게 큰 불편함과 실망감을 안겨주는 후진적 사고”라면서 “수하물 분실 최소화를 위한 항공사의 각별한 노력과 시스템 정비가 필요하며, 분실 발생시 적절한 보상을 통해 승객 피해를 조기에 복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중모 기자 jmson220@gailbo.com
손중모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 중 예상 경..  
[부고] 정영찬(칠곡경찰서 정보계..  
열대야 해소.......낮 더위 계속  
대구경북지방병무청,제5회 병무청 ..  
㈜블루원, 워터파크 이용권 1,680..  
대구시, 민선7기 슬로건, 시민에게..  
경북교육청 '2018 교육지원청평가'..  
경북도, 소기업·소상공인에 경영 ..  
생후 100일 된 아기 때려 숨지게 ..  
영천시,폭염 피해 농가에 예비비 4..  
대구경찰 뇌전증 숨기고 운전면허 ..  
티웨이항공, 창립 8주년 맞아 성장..  
가스공사, '안전'양보할 수 없는 ..  
영남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  
대구보건대학교-중앙교육연수원, ..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