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최종편집:2017-10-19 오후 08:00:49
전체기사
일반사회
사건사고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사회 > 일반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해병1사단, 전복차량 운전자 구조
화재 초기 진압·주변 차량통제 후 현장 떠나며 국민 생명 지켜
2017년 10월 12일(목) 18:38 [경안일보]
 
ⓒ 경안일보
해병대1사단 장병들이 전복된 차량에서 운전자를 구하고, 대형 화재로 번질 수 있는 화재를 초기에 진압한 사실이 알려져 미담이 되고 있다.
해병대 1사단 포병연대 최재연 소령(35) 등 3명은 지난 10일 낮 12시30분께 포항시 북구 송라면 인근 도로에서 훈련을 위해 보경사에서 흥해 방향으로 이동하던 중 왕복 4차선 도로 반대편에서 중앙선을 침범해 전복된 차량을 발견했다.
사고 차량은 크게 훼손된 채 연기가 나고 있었고, 에어백이 작동된 가운데 운전자석 문이 열리지 않아 운전자는 차량에 갇힌 상태로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이에 이들은 신속히 주변 시민들에게 응급신고를 부탁한 뒤 보조석을 통해 운전자를 구출해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키고, 차량 내 안전표지판과 경광봉을 이용해 2차 사고 예방과 주변 차량 통제에 나섰다.
이들은 경찰과 119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하자 운전자를 인계하고 현장을 떠났다.
최재연 소령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을 생명으로 하는 해병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며 “어떤 군인이라도 그 자리에 있었다면 똑같이 행동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6일 오후 3시30분께 포항시 남구 대도동의 한 상가에서 전기선 합선에 의한 것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건물 내부에는 사람이 없었지만 상가 인근에 주유소가 있어 진압이 늦어지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아찔한 상황이었다.
마침 인근을 지나다 화재를 목격한 해병대 1사단 박완호 일병은 신속히 119에 신고한 뒤 상가 옆 주유소에 비치된 소화기를 이용해 화재를 초기에 진압했다.
박 일병의 조치로 이날 화재는 인명피해 없이 상가분전반과 전기배선 일부만 소실된 채 진압됐다.
이 같은 사실은 당시 현장에 출동한 포항남부소방서에서 해당 부대로 전화를 걸어오면서 알려지게 됐다. 박 일병은 “누구라도 그 상황에서는 똑같이 행동할 것”이라며 “평소 부대 내에서 실시했던 소방훈련이 위급한 상황에서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서상준 기자 sjand2322@gailbo.com
서상준 기자  sjand2322@hanmail.net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북한 유엔 차석대사 “美와 군사행..
아우디폭스바겐, 이르면 내달부터 ..
한국도로공사 “관광버스 대열운전 ..
사고로 얼룩진 영주 시민체전
김천시의회 배낙호 의장, 국민건강..
워너원, 첫 국내 팬미팅
MBC 파업, ‘드라마 릴레이’ 결방
LH대경본부, 포항 동빈내항 상업용..
대구산업선, 예비타당성 통과 기대
대구한의대 시립문경요양병원 10주..

최신뉴스

고령지역 가게 12곳, ‘착한가게’..  
김상훈의원,대부업체 종자돈 마련..  
계명문화대,‘제1회 노보텔 앰배서..  
김상훈의원,65세 이상 노인 8만여..  
대구경북병무청, ‘반부패 청렴교..  
DGB대구은행, 창립50주년 기념 ‘5..  
대구보건대, 장상문 대외부총장 해..  
수성署와 수성구, 지역최초 대한민..  
계명대, 윤성도 석좌교수 다섯 번..  
롯데백화점대구점, 한 벌로 가을, ..  
경북지방우정청, 우체국 고객과 함..  
에어부산, 대구지역 중학생 대상 ..  
정치투쟁선언  
마을발전 탄원서, 채무 고소에 쓰..  
안동 한글배달교실 늦깎이 어르신..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