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10-18 오후 03:37:42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종합
정치
4·27 재보선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지방자치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벼 키다리병 감염 제로화 팔걷다
‘무인항공 병해충 119 방제단’ 투입… 1,043ha 살포
벼 꽃 피는 시기 맞춰 방제 비용 손실·수량 감소 막아
2018년 08월 09일(목) 19:05 [경안일보]
 
ⓒ 경안일보
경북도는 ‘무인항공 병해충 119 방제단’을 통해 내년도 정부보급종 종자 생산단지에 대한 벼 키다리병 공동방제를 일제히 실시하고 있다.
이번 공동방제는 오는 12일까지 안동, 상주, 문경, 예천 등 4개 시군에 무인헬기 4대를 투입, 내년도 경북도내에 보급되는 벼 종자의 70%를 공급하는 생산포장과 인근지역 1,043ha에 대해 실시하여 벼 키다리병, 이삭도열병의 감염을 원천 차단한다.
벼 키다리병은 벼 꽃이 필 때 병원균이 벼 꽃 속으로 들어가 감염이 되는 병인데 이 병에 걸린 볍씨는 발아한 후 비정상적으로 키가 커지다가 결국 말라죽게 되는데 육묘기(4~5월) 가장 많은 민원 요인이 되고 있다.
키다리병 방제는 약제로 종자를 소독하는 방법을 일반적으로 사용하지만 종자소독을 해도 100% 방제되지 않는 문제점이 있다.
경북도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지난 2015년부터 벼 키다리병의 종자 감염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정부보급종 종자생산 포장에 대하여 벼 꽃이 피는 시기에 맞춰 일제 공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그 결과 매년 40% 내외의 키다리병 감염률을 보이던 것이 2015년부터 급격히 줄어들어 지난해부터는 8%대 이하로 떨어졌다.
농가에서는 키다리병에 걸린 모판을 엎고 다시 파종하는 노력과 비용 손실을 줄이고 키다리병으로 인한 수량 감소도 막을 수 있게 됐다.
한편,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9일 안동시 풍천면 공동방제 현장을 직접 찾아 119 방제단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방제현장을 둘러보며 방제단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최근 폭염과 가뭄으로 인한 농작물 생리장해, 병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만나 농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무인헬기 방제는 농촌의 고령화로 농작물에 병이 발생해도 방제할 인력이 부족한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농업인들은 손쉽게 농사를 짓고 청년들에게는 일자리가 창출되는 무인항공 방제단과 같은 첨단 농업기술 개발에 더욱 힘 쓰겠다”고 밝혔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종합]교육당국, 상시감사체제 운..  
국토교통부, '연금형 희망나눔 주..  
인천공항 불법 주차대행 3년간 4만..  
부산서 경찰 순찰차 13대와 도난차..  
어린이집 856곳 평가인증 無…가정..  
내년 실업급여 상한액 6만6000원으..  
'카카오 카풀 반대' 인천택시 89% ..  
설악산, 올해 첫눈 관측 돼  
10명중 5명 '은퇴후노후' 미비…'..  
홀몸어르신 돌보는 장애인들...장..  
한국인 행복지수 6.3점…노인 가장..  
한의사가 TV홈쇼핑 호객, 방송통신..  
대구경북 구름 많음....곳에 따라 ..  
DGIST, ㈜툴젠과 치매 치료제 개발..  
대구공업대, 호텔외식조리계열 청..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