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07-16 오후 09:08:44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종합
정치
4·27 재보선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지방자치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밭농업 기계화 현장연시회
밭작물 기계 19종 소개, 직접 농작업 시연 큰 호응
2018년 04월 12일(목) 18:17 [경안일보]
 
ⓒ 경안일보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12일 상주 함창읍 일원에서 논을 이용한 밭작물 재배를 촉진하기 위한 ‘밭농업 기계화 현장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시회는 농촌진흥청, 경북도와 상주시가 공동으로 논 재배 시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밭농업 기계를 시연해 논 타작물 재배의 이해도를 높이고 농가소득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농업인, 시군센터, 농협, 농업인단체 등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배수개선용 심토파쇄기 3종, 콩재배 파종기 및 이식기, 트랙터용과 보행형 고구마 이식기 2종, 트랙터용 감자파종기 2종 등 총 19종을 소개하고 현장에서 직접 농작업을 시연해 농업인 및 관계 공무원들의 이해도를 높였으며 큰 호응을 얻었다.
논에서 보리, 콩 등 밭작물을 2모작할 경우, 단작에 비해 적게는 1.5배에서 6배까지 수익을 올릴 수 있어 농가소득 향상에도 크게 기여하지만 올해 농식품부에서 추진하는 ‘논 타작물 재배 사업’은 예상과 달리 농가의 신청이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는 논에서 벼를 재배할 경우 육묘에서 이앙, 수확, 탈곡, 건조까지 모든 과정이 기계화가 되어 있어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서 손쉽게 농사가 가능하지만 논 타작물의 경우 기계화가 아직 미흡하고 논 타작물로 가장 선호되는 콩만 보더라도 파종, 비닐피복, 배토, 수확, 탈곡, 정선 등의 기계화 작업이 체계적으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이에, 농촌진흥청과 각 도 농업기술원에서는 밭농업 기계화율 75%를 목표로 밭작물 적합 농기계 개발, 기계화 적합품종 및 재배양식을 표준화하고,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밭작물 생산단지 확대와 선도경영체 육성에 주력해 콩, 감자, 옥수수 등 주요 밭작물의 식량자급률을 55% 수준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이규성 농촌진흥청 차장은 “최근 농촌 고령화와 쌀 생산조정제가 우리 농업의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손이 많이 가는 밭작물을 논에 재배하기 위해서는 기계화가 절실히 요구되는 실정”이라며 “농진청에서는 다양한 기계 및 품종 연구·개발을 통해 밭작물 기계화를 앞당길 수 있도록 더욱 힘 쓰겠다”고 전했다.
곽영호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 농업에서 노동절감형 기술이 무엇보다 중요해진 가운데 농도 경북에서 이러한 밭작물 기계화 연시회가 열린 것이 무엇보다 뜻깊다”라며 “이러한 신기술 및 기계화가 농업현장에 신속히 보급될 수 있도록 시군 농업기술센터와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연시회와 함께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상주시 농업기술센터 마당에서 밭농업기계 현장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 자리에는 최신 밭농업 기계 77종을 전시·홍보하고 4차 산업혁명 대응 밭농업 기계 발전방안 및 산업동향 등에 대한 세미나와 강연을 펼쳐 신개발 밭농업기계 현장보급을 촉진하는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경북지방우정청,사회적기업제품 온..  
계명문화대,‘제12회 DIMF 대학생..  
대구공업대,공병부사관과 육군공병..  
엑스코, 고령고 ‘찾아가는 마이스..  
대구교육청, 폭염대책 강화  
DGB금융그룹, 중학교 금융캠프 실..  
DGB대구은행, 2018 하반기 부점장..  
영주 새마을금고 흉기 강도  
대구·경북서도 ‘조계종 개혁’ ..  
경주署 관광경찰팀, 관광객 안전 ..  
특검, 드루킹 일당 창고 압수수색  
대구소방본부, 폭염대응체제 돌입  
트럼프 “EU·中·러 모두 적”  
“韓 보수, 트럼프 쫓다 재앙 맞아..  
한국당, ‘최저임금 인상’ 맹공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