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10-19 오전 09:38:49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투·개표 경비·안전관리 강화
행안부·경찰청·소방청, 비상체제 유지
2018년 06월 12일(화) 19:10 [경안일보]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6·13 지방선거)가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관계기관도 투·개표 안전관리 강화에 나선다.
12일 행정안전부(행안부)에 따르면 이번 지방선거는 13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만4,134개 투표소에서 진행된다. 투표소 위치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 혹은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랩(앱) ‘선거정보’에서 검색할 수 있다.
유권자는 총 4,290만7,715명이다. 2014년 제6회 지방선거보다 161만1,487명,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보다 42만8,005명이 증가한 수치다.
행안부를 비롯해 경찰청, 소방청 등은 지방선거가 안전하게 마무리되기 위해 비상체제를 유지하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한다.
행안부는 선거 당일 오전 5시부터 개표 종료 시까지 정부서울청사에 ‘투·개표 지원상황실’을 운영한다. 각종 사건·사고, 지진재난 발생 시 선거관리위원회, 지방자치단체, 유관기관 등과 협력해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다.
경찰청도 전국 경찰관서에 선거경비상황실을 운영하고 신속대응팀 출동대기 등 상황발생 시 신속 대응체계를 구축한다. 또 전국경찰 갑호비상을 발령해 투·개표사무가 안정적으로 진행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갑호비상은 모든 경찰관이 연가를 중지하고 가용 경력의 100%까지 동원이 가능한 수준이다. 지휘관과 참모들은 정위치에서 근무한다.
소방청은 12일 오후 6시부터 13일 개표 종료 시까지 전국 소방관서 화재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
소방청은 소방관서별로 건축, 전기·가스 등 유관기관과 시설물의 정상 작동 여부 등을 확인한다. 관계자에 대해 119신고와 초기대응 요령 등 안전관리 교육도 실시한다. 또 예방순찰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화재 등 각종 안전사고에 대한 24시간 감시체계를 확립한다.
소방청은 만일의 사고에 긴급대응하기 위해 소방관서장 중심의 현장지휘체계를 확립하고 개표소 내·외부에 소방공무원과 소방차 등을 전진 배치한다. 소방출동로를 사전에 확인하고 현장과 상황전파 체계 구축, 선거관리위원회·경찰 등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도 유지한다. 뉴시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직장인 10명중 6명이상… '안정적..  
방심위, 경기도지사 조폭 연루설 '..  
김해서 교통사고 처리하던 경찰관 ..  
대법, '천성산 터널 반대로 6조 손..  
PC방 살인사건… 여론 분노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서 화물차 ..  
멧돼지 10월에 가장 많이 출몰…피..  
김치의 계절...'맛' 좌우하는 용기..  
대구 중부경찰서, 강은희 대구교육..  
찬바람 불면 '간질간질'…가을 타..  
고유가에…정유업계, 3분기 기대치..  
고용부, 청년 정책 한 곳에 '온라..  
대구경북 맑고 쌀쌀....큰 일교차  
농협중앙회 조합감사위원회 농축협..  
건보공단 대구본부,평생건강 국민..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편집인: 강병주 / 발행인,편집인:강병주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