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지방자치 지역뉴스 사회 경제 문화/스포츠/교육 국제 기자수첩 사설/칼럼 특집 인터뷰 화제의 인물 출향인 종합 대구 경북Ⅰ 경북Ⅱ 경북Ⅲ 인사 결혼 부음
최종편집:2018-12-10 오후 09:25:41
검색통합검색
전체기사
문화/연예
건강/의료
스포츠
교육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문화/스포츠/교육 > 스포츠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16일 개막
16일 4위 vs 5위 와일드카드 결정전
11월 4일 한국시리즈 시작… 4선승제
2018년 10월 11일(목) 19:11 [경안일보]
 
2018년 가을의 주인공을 가리는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16일 막을 올린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이같은 내용이 담긴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경기 일정을 10일 밝혔다.
포스트시즌 첫 경기인 정규시즌 4위팀과 5위팀이 맞붙는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16일 오후 6시30분 시작된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최대 2경기가 열린다. 4위팀은 1승이나 1무승부를 기록하면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다.
반면 5위팀은 2연승을 거둬야만 다음 라운드행이 가능하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모두 4위팀 구장에서 벌인다.
정규시즌 3위팀과 와일드카드 결정전의 승리 팀이 겨루는 준플레이오프는 19일부터 3선승제로 펼쳐진다.
1, 2, 5차전은 3위팀, 3, 4차전은 와일드카드 결정전 승리팀의 홈구장에서 개최된다.
정규시즌 2위팀과 준플레이오프 승리팀은 27일부터 3선승제의 플레이오프를 통해 한국시리즈 진출권을 가린다.
정규시즌 우승팀인 두산 베어스와 플레이오프 승리팀이 격돌하는 대망의 한국시리즈는 다음달 4일 잠실구장에서 시작된다.
한국시리즈는 4선승제다.
1·2·6·7차전은 두산의 홈 구장인 잠실구장에서, 3·4·5차전은 플레이오프 승리팀의 홈 구장에서 치러진다.
포스트시즌 경기가 우천 등으로 연기되면 다음 날로 순연된다.
와일드카드 결정전과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한국시리즈 사이에는 반드시 최소 하루의 이동일을 둔다.
단 경기가 밀리더라도 정해진 일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때에는 최초 일정에 따른다.
포스트시즌 연장전은 15회까지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의 경우 15회초 종료 시점에서 4위팀의 진출이 확정될 경우 15회말은 열리지 않는다.
5위팀이 앞선 상황에서 4위팀이 15회말 공격 중 동점 또는 역전이 되는 경우 아웃카운트와 관계없이 경기는 종료된다.
포스트시즌 경기 개시 시간은 평일 오후 6시 30분, 토·일요일 및 공휴일은 오후 2시다. 입장권 예매와 중계 일정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안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안일보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道, 미래 먹거리산업 육성 전망 밝..  
‘슈퍼 갑질’ 안동 6급 공무원 병..  
열대어보다 예쁜 ‘토종 교잡종’ ..  
도내 농기계·주택서 불… 불…  
포항시 “에어포항, 손실보상금 지..  
북한산 석탄 불법 반입한 업자·업..  
20대 음주운전 차량이 옹벽 들이받..  
고의로 오토바이 사고 보험금 챙긴..  
동심 떠오르는 ‘다시 보고 싶은 ..  
예천군, 군민 생활 불편 최소화… ..  
‘농촌재능나눔 대상’ 농식품부장..  
예천군, 저소득층 난방용‘연탄쿠..  
벼 보급종 종자 신청접수  
봉화군, 은어·송이 축제 평가보고..  
통계청장 “저출산 원인찾는 지표 ..  


회사소개 - 조직도 - 고충처리인 제도 안내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일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